LG전자, 초 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로 북미 최대 건축 디자인쇼에서 혁신 선보여

2019-03-24 10:00 출처: LG전자 (코스피 066570)

LG전자가 건축 다이제스트 디자인쇼에 참가해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의 혁신적인 성능과 디자인을 적극 알렸다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3월 24일 -- LG전자가 21일부터 사흘간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건축 다이제스트 디자인쇼(Architectural Digest Design Show)’에 참가해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의 혁신적인 성능과 디자인을 적극 알렸다.
 
올해 18회째를 맞는 ‘건축 다이제스트 디자인쇼(Architectural Digest Design Show)’는 북미 최대 건축 및 가구 디자인 전시회로 건축, 가구, 조명, 인테리어, 가전제품 등 400여개 브랜드가 참가한다.
 
미국 빌트인 시장은 약 11조원 규모로 단일 국가로는 전세계에서 가장 규모가 크다. 가구사들이 주도권을 쥐고 있는 유럽 빌트인 시장과는 달리 건축가나 인테리어 디자이너가 주요 고객이 되는 대표적인 빌더(Builder) 시장이기도 하다.
 
LG전자는 18인치 및 24인치 칼럼형 와인셀러, 36인치 및 48인치 듀얼 퓨얼 프로레인지(Dual-Fuel Pro Range) 등 혁신적인 주방가전을 선보였다.
 
칼럼형 와인셀러는 와인을 최적으로 보관할 수 있는 혁신적인 ‘와인동굴’ 기술이 적용됐다. 이 기술은 와인을 보관하기 위한 이상적인 와인 보관환경을 구현하기 위해 와인의 맛, 향, 풍미 등 품질에 영향을 미치는 진동과 온도변화를 최소화하고 빛과 습기에 과도하게 노출되는 것을 막아준다.
 
듀얼 퓨얼 프로레인지는 가스레인지, 인덕션, 오븐을 모두 탑재했다. △음식을 미지근한 물 속에서 천천히 익혀 영양소 파괴를 최소화하고 재료 본연의 맛을 살려주는 ‘수비드(sous-vide)’ 조리 △고온의 증기로 조리시간을 단축시켜 주는 스팀조리 △열을 순환시켜 음식을 고르게 익혀주는 ‘프로컨벡션(Pro Convection)’ 기능 등이 모두 가능해 다양한 요리에서 활용도가 높다.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는 △적은 에너지로도 식재료의 신선함을 오랫동안 유지해주는 ‘인버터 리니어 컴프레서’ △고출력의 열을 구석구석 순환시켜 음식을 고르게 조리해주는 ‘프로히트 컨벡션(ProHeat Convection)’ △법랑(琺瑯) 소재를 적용해 오븐 안에 남은 음식 찌꺼기를 깔끔하게 청소해주는 ‘스피드 클린(Speed Clean)’ △식기세척기의 ‘파워스팀(Power Steam)’, ‘다이렉트 드라이브(Direct Drive) 모터’ 등 LG만의 차별화된 기술을 기반으로 요리에 최적화된 혁신적인 성능을 갖췄다.
 
LG전자는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논현 쇼룸에 이어 올해 초 美 캘리포니아 나파밸리에 ‘EDC(Experience and Design Center)’라는 이름으로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쇼룸을 열었다. 이곳은 LG전자가 해외에서 처음 선보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쇼룸이다.
 
LG전자는 지난 20일부터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논현 쇼룸에서 미국 프리미엄 가구 브랜드 ‘놀(Knoll)’과 공동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논현 쇼룸을 방문하는 고객들은 누구나 LG전자와 ‘놀’이 꾸민 초프리미엄 전시공간을 둘러볼 수 있다
 
LG전자 북미지역대표 겸 미국법인장 조주완 부사장은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가 차별화된 디자인과 성능을 앞세워 명품 주방가전 시장에서 새로운 이정표를 세울 것”이라고 강조했다.

웹사이트: http://www.lge.co.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