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FAIR 2019, 참가기업 대상 홍보·마케팅 지원 강화

G-FAIR 2019, 10월 31일~11월 3일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850개사 1250개부스 규모로 개최
G-FAIR 2019 참가기업 대상 홍보·마케팅 지원 위한 ‘마케팅 패키지’ 운영
SNS 홍보중심 ‘PR 지원’과 브랜드 신뢰 극대화 시키는 ‘마케팅 지원’으로 구성돼
G-FAIR 모든 플랫폼 적극 활용해 참가기업 제품과 브랜드 알리는 데 집중할 것

2019-07-02 10:30 출처: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G-FAIR KOREA 2019 포스터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7월 02일 -- 대한민국 최대 규모 중소기업 전문 전시회인 ‘G-FAIR KOREA 2019(대한민국 우수상품 전시회)’가 참가기업의 홍보·마케팅을 대폭 강화한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은 10월 31일부터 11월 3일까지 고양시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개최되는 ‘G-FAIR KOREA 2019(이하 G-FAIR 2019)’ 참가기업의 홍보·마케팅을 위해 ‘마케팅 패키지’를 지원한다.

‘마케팅 패키지’는 SNS 홍보 중심의 ‘PR지원 부문’과 전시회 현장에서 바이어와 참관객들에게 브랜드 신뢰를 극대화 시킬 수 있는 ‘마케팅 지원 부문’으로 구성돼 있다.

PR지원 부문은 △홍보 콘텐츠 제작 및 SNS 마케팅 지원(G-FAIR 공식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블로그) △유튜브 크리에이터들을 통한 홍보 △언론 홍보 지원 등이 마련돼 있으며, 전시회 참가가 확정되면 해당 서비스를 전시회 전부터 전시회 기간까지 지원받는다.

마케팅지원 부문은 △참가기업이 G-FAIR 2019 기간 중 포럼·콘퍼런스·계약 및 협약식 진행 시 공간 제공 △우수 제품을 시상하는 ‘G-FAIR 어워드’ 등이 준비돼 있다.

또한 전시회 기간 중에는 50개국 750개사 870여명의 해외 유력 바이어와 400여명의 국내 대기업 유통업체 구매담당자와의 상담도 동시에 진행돼 참가기업들의 판로 개척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올해 22회째를 맞는 ‘G-FAIR 2019’는 매년 8만여명의 참관객들이 찾는 국내 최대 중소기업 전문 전시회로, 경기도와 전국경제진흥원협의회가 주최하고 경과원과 KOTRA가 주관한다.

이번 전시회에는 총 850개사가 참가해 △리빙 △다이닝 △레저 △뷰티 총 4개의 테마관에 1250개 부스를 설치하며, 특히 국내외 스타트업을 위한 창업존과 로봇 전시 및 체험이 가능한 4차 산업 펀(Fun) 파크 등 특별관을 새롭게 선보인다.

경과원 김기준 원장은 “올해 G-FAIR 2019는 무엇보다 참가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마케팅 지원과 비즈니스 기회 창출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며 “전시장에만 머무르는 것이 아니라 G-FAIR의 모든 플랫폼을 활용해 기업의 제품과 브랜드를 알리는 전시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G-FAIR 2019는 대한민국 중소기업이라면 모두 참가 가능하며, 참가신청은 G-FAIR 공식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신청하면 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과원 전시팀 및 G-FAIR 2019 사무국으로 문의하면 된다.

G-FAIR 2019 개요

올해 22회째를 맞는 G-FAIR 2019는 매년 8만여명의 참관객들이 찾는 국내 최대 중소기업 전문 전시회로, 경기도와 전국경제진흥원협의회가 주최하고 경과원과 KOTRA가 주관한다. 이번 전시회에는 총 850개사가 참가해 △리빙 △다이닝 △레저 △뷰티 총 4개의 테마관에 1250개 부스를 설치하며, 특히 국내외 스타트업을 위한 창업존과 로봇 전시 및 체험이 가능한 4차 산업 펀(Fun) 파크 등 특별관을 새롭게 선보인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