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프로그램 ‘THE DREAM’, 9월 방송… “베트남 현지 반응 뜨겁다”

뷰티프로그램 ‘THE DREAM’ 베트남 현지 반응 뜨겁다!
뷰티프로그램 ‘THE DREAM’ 하루 평균 200명 안팎의 지원자가 신청

2019-07-05 12:00 출처: 거성미디어

거성미디어와 다낭 TV가 뷰티 프로그램 THE DREAM의 계약을 체결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7월 05일 -- 거성미디어와 베트남 다낭 TV가 공동 제작하는 ‘THE DREAM’이 베트남에서 9월 방송을 앞두고 참가자 모집 중에 있다. 거성미디어는 예상보다 많은 인원이 몰리면서 7월 15일 마감일까지 하루 평균 200명 안팎의 지원자가 신청했다며 현지에서도 K-BEAUTY에 대한 베트남 국민들의 관심과 사랑이 놀랍다는 평이 있다고 밝혔다.

‘THE DREAM’은 베트남 내 뷰티 아티스트를 대상으로 전국에서 지원자를 모집하고 1, 2차 심사를 통해 최종 8인을 선발한다. 이들은 8월 중순 우리나라 충청도와 제주도에서 합숙하면서 한국의 뷰티 서바이벌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문화도 체험하며 우리나라와 K-BEAUTY를 몸으로 직접 접하게 된다. 최종 1, 2, 3등을 선발하며 총 12부작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THE DREAM’ 방송에 소개된 한국의 우수한 화장품, 식음료 등 제품은 베트남 온라인 인터넷 쇼핑몰 1위인 ‘tiki’에 입점하여 B2C 방식으로 판매가 이뤄진다. ‘tiki’는 2018년 1조2000억의 매출을 기록한 최대 인터넷 쇼핑몰이다.

거성미디어 김학호 대표이사는 “한국의 K-BEAUTY는 전 세계 BEAUTY 시장에서 중심이 될 수 있는 귀한 콘텐츠임에도 지속성 결여 때문에 자칫 유행처럼 지나갈 수도 있다는 안타까움에 이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되었다”며 “THE DREAM을 통해 베트남 내 한류 문화 정착에 미력하나마 보탬이 되고 나아가 세계 중심에 K-BEAUTY가 견고하게 자리 잡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거성미디어는 ‘THE DREAM’을 시작으로 베트남 내에서 시트콤과 드라마 제작을 계획 중이며 베트남뿐만 아니라 한국의 우수한 콘텐츠를 세계에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거성미디어 개요

거성미디어는 2017년 설립한 미디어 전문회사로 드라마와 영화를 제작하고 있는 회사이다. 현재는 베트남과 중국을 중심 무대로 프로그램 제작을 진행 중에 있으며, 베트남의 다낭TV와 공동제작하여 2019년 9월부터 뷰티프로그램을 총12부작으로 베트남 전역에 방송 예정이다. 앞으로 베트남에서는 시트콤과 드라마를 계획하고 있으며 한류문화의 지속적인 창출을 위해 이바지하려는 대한민국의 제작사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